국순당 소식 읽기
막걸리의 항암물질 파네졸 함량, 맥주·와인의 최대 25배!
등록일 2011-04-22 조회수 7,388

한국식품연구원 식품분석센터 하재호 박사 연구팀이
우리나라의 대표적 전통주인 막걸리에서 항암물질인 파네졸(Farnesol) 성분을
세계 최초로 발견하였다고 밝혔습니다.

파네졸은 약 5~7 mg/L 정도의 미량으로도 항암 항종양 성질을 가지고 있는 물질
알려져 있으며 과실주의 중요한 향기성분입니다. 

연구팀은 국내에서 시판되고 있는 막걸리와 맥주, 포도주, 소주 등의 파네졸 함량을
각각 분석한 결과 막걸리에 들어있는 파네졸 함량이 포도주나 맥주(15~20ppb) 보다
10~25배(150~500ppb) 더 많이 함유되어 있음을 밝혀냈습니다.
※ ppb(Parts-per billion) PPM의 1000분의 1로 10억분의 1을 나타내는 단위

이는 우리나라의 전통 막걸리가 세계적인 술에 못지않게 우수한 기능성을 함유하고 있음을
과학적으로 증명한 것입니다.


하 박사는 “막걸리 음용 시 탁한 부분을 가라앉히고 마시는 경우와 흔들어서 마시는 경우를
비교 실험한 결과 막걸리의 혼탁한 부분에 파네졸이 더 많이 들어있음을 확인했다.” 며
막걸리를 마실 때는 잘 흔들어서 가라앉은 부분도 함께 마시는 것이 건강에 훨씬 더 좋을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 한국식품연구원 산업지원본부 식품분석센터 보도자료 참고)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국순당·국립식량과학원 '..
다음글 국순당과 함께하는 2011 '..

목록보기

국순당 대표: 배상민 / 사업자등록번호 : 124-81-14925 / 고객센터 : 080-0035-100 / 주소 : 강원도 횡성군 둔내면 강변로 975 / 강원도 횡성군 둔내면 현천리 81-3
개인정보취급방침 회원약관